오늘은 입니다

등록번호: 서울 라-11997(ISSN: 2005-3061)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제휴.제안&광고문의: Copyright ⓒ 월간 [해양과조선]
블루오션 해양플랜트 해체산업, 우리가 나아갈 방향은?


메탈넷코리아(월간 해양과조선) 취재부 이명규 기자
※본지에 게재된 기사와 자료는 월간 해양과조선(Marine and Shipbuildingfor Monthly News)의 취재.인터뷰.조사 정리자료로서 당사의 허락 없이 무단전제, 복사하는 것은 불법이므로 금합니다.
본지에 게재된 자료를 사용 시에는 사전에 메탈넷코리아(Metal Network Korea)로부터 허락을 득 한 후 자료 출처를 기록하시고 사용하시길 바랍니다.
  • 인터뷰 ①:한국해양수산개발원 책임연구원 안요한(연계산업의 육성이 가능한 ‘해체산업’)
    Offshore Rig 해체산업, 즉 해양플랜트 해체산업(Decommission)이란 경제적 내용연수가 종료되었거나 태풍, 화재 등 재해로 인해 더 이상 운용이 불가능해진 해양플랜트 및 관련 시설을 적절하게 철거
  • 해양플랜트 산업은 해양에서 Oil&Gas 자원을 탐사, 시추, 개발 생산하는 전 과정에서 필요한 기술개발, 소요되는 장비 및 시설물을 제작운용하고 이에 관련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해양자원이 대륙붕에서 점차 고갈되어 가므로 심해와 극지에서 개발과 생산을 확대해야 하기 때문에 해양플랜트 산업은 그 중요성이 더욱 커져가고 고도의 기술과 막대한 자본의 투자를 요하고 있다.
    중국, 인도 등 신흥 개발도상국의 경제발전으로 인한 원유 수요 증가 및 심해 유전개발 증가로 향후 해양플랜트의 수요는 지속적으로 증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러한 시대적인 상황을 적극 활용하여 해양플랜트 Life Cycle 전 단계에서 우리나라가 세계적인 시장을 선도해나가야 한다. 해저에서 석유나 가스를 개발하기 위해 탐사부터 생산 및 운용 유지보수에 이르기까지 전 단계에 걸쳐서 소요되는 설비나 장비 및 서비스 산업을 일컫는 해양플랜트 산업을 전반적으로 동시 다발적으로 육성발전시켜야 한다.
    그 중에서도 최근 부각되고 있는 해양플랜트 해체산업에 우리는 주목해야 할 것이다.

    2011년 10월 6일에 끝난 ‘Offshore Decommissioning Conference 2011’에서는 북해를 포함한 대륙붕 내 해체사업과 관련 ‘환경보호’, ‘비용절감’, ‘기술개발’, ‘해체 후 재활용’ 및 ‘근로자의 건강 및 안전문제’가 향후 해결해야 할 5대 과제로 떠올랐다. 영국은 해양자원개발산업의 3대 과제로 북해지역 석유와 가스 개발의 확대, 대규모 풍력단지 조성, 해양플랜트 해체산업을 역점 추진하고 있다. 현재 북해지역 내에 고정식 플랫폼에서부터 부유식 시설에 이르기까지 600여 기의 해양석유가스 개발시설과 약 2만 킬로미터의 해저파이프라인이 설치되어 있다. 이러한 시설의 상당 부분은 낡아서 조만간 해체될 것으로 예상된다. Oil & Gas UK의 Malcolm Webb 회장은 영국 해체시장은 향후 5년 안에 약 40억 파운드(약 63억 달러) 규모로 성장할 것이라고 기조연설에서 밝혔다.

    그러나 이 규모는 향후 영국 대륙붕 석유와 가스 개발에 투자될 규모의 10% 정도여서 여건 조성에 따라 그 규모는 더 커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지난 2011년 10월 13일 BP는 향후 5년간 영국 대륙붕 석유와 가스 개발에 약 100억 파운드(약 158억 달러)를 투자의견을 제시했다. 업계에서는 해양플랜트 해체 시장규모가 향후 30년간(2010∼40년) 300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해양플랜트 해체산업의 발전을 위해서는 ‘재원확보’, ‘법제도 마련’, ‘비용절감’을 동반되어야 하며 참여 주체들 간 정보공유 및 연합체 구성, 해외시장동향 분석 및 산관협력, 훈련과 교육을 통한 인력 양성 민간 투자 유치 확대 등에 힘써야 할 것으로 사료된다.

    Ⅰ. 해양플랜트 해체산업의 개요
    1. 해양플랜트의 개요
    (1) 해양플랜트의 정의
    (2) 산업적 특성
    (3) 종류 및 특징
    표 1. 해양플랜트의 종류 및 특성

    2. 해양플랜트 해체산업의 개요
    (1) 해양플랜트 해체사업(Decommission)의 정의
    (2) 해체사업의 목적 및 국제규범

    3. 해양플랜트 해체산업의 중요성

    Ⅱ. Offshore Rig 해체산업의 현황
    1. 태국 해양플랜트 해체시장
    (1) 태국의 유전 및 가스전, 해양플랜트 분포현황
    표 2. 태국의 해양플랜트 설치현황
    (2) 해체사업 동향
    (3) 태국의 해양플랜트 철거조건
    표 3. Thai Ⅰ Regime하에 있는 해양플랜트 구조물
    표 4. Thai Ⅲ Regime하에 있는 해양플랜트 구조물
    (4) 태국의 해양플랜트 해체 가이드라인 제정 추진

    2. 말레이시아 해양플랜트 해체시장
    (1) 말레이시아의 해양플랜트 해체 관련 진행상황
    (2) 말레이시아의 해양플랜트 해체과정

    3. 멕시코만 해양플랜트 해체시장

    블루오션 해양플랜트 해체산업, 우리가 나아갈 방향은?에 대한 취재.기사의 상세 정보는 광고주와 정기구독자에게만 제공됩니다.
    본 자료는 정기구독시 CD로 함께 제공 됩니다.


    Ⅲ. Offshore Rig 해체산업의 전망
    1. 북해의 해체시장 전망
    (1) 영국의 해체시장 전망(2010∼2040년)
    2. 미국의 해체시장 전망(2010∼2014년)
    3. 아·태지역의 해체시장 전망
    (1) 태국의 해체시장 전망
    (2) 말레이시아의 해체시장 전망

    Ⅳ. 해양플랜트 해체산업의 당면과제 및 육성방안

    Ⅴ. 마무리
    20여 년 전에 설치된 해양플랜트가 총 5,862개로 해체시장은 1990년대에 급성장했으며, 아직 남은 해체 예정물량도 매우 많은 편이라고 할 수 있다. 해양플랜트 해체작업이 기존부터 이뤄진 미국 멕시코만에서의 해체실적이 있는 업체들은 현재 해양플랜트 해체산업을 선도하고 있으며, 그 외에 대형 해체 장비, OSV(Offshore Support Vessels), 바지선 등을 구비하고 있는 업체들이 대체로 수주를 받고 있다. 1989년 국제해사기구(IMO)에서 제시한 수심 75미터 이하(1998년 이후에는 100미터)의 모든 해상구조물과 4,000톤 이하 하부구조물은 완전 철거하도록 하는 가이드라인만이 존재하는 등 해양플랜트 해체산업에 대한 표준화된 법규가 구축되어 있지 않음에 따라 말레이시아의 경우에는 최대 석유회사인 Petronas Rule이라는 규칙을 가지고 해체작업을 벌이고 있다. 현재 Petronas Rule은 대외적으로 오픈되지 않고 있으며, 그 외에 태국에서 제작한 가이드 라인이 현재 국회에 보류중이다. 이러한 상황이기 때문에 해양플랜트 해체산업은 대체로 Case by Case로 이뤄지고 있으며, 상황에 따라 유연성은 보이고 있으나 국가간의 마찰이 빚어질 가능성이 다분한 실정이다.

    ■ 참고문헌
    · The UKCS Offshore Decommissioning Report 2010-2040(2010)
    · Malaysian Oil&Gas Services Council(2011)
    · PTTEP, Onshore and Offshore Installation, Decommissioning, 2008. 9
    · PPT, Annual Report 2008
    · U.S. Department of the Interior Minerals Management Service, Decommissioning Cost Update for Removing Pacific OCS Region Offshore Oil and Gas Facilities, 2010. 1.
    · http://www.thaidecom.com/
    · http://www.pttplc.com/image/Map-of-Natural-Gas-Transmission-pipeline-System-en.jpg
    · http://offshoredecommissioning.org/
    · http://www.theodora.com/pipelines/southeast_asia_oil_gas_products_pipelines_map.html#map
    · 한국해양수산개발원
    · 한국산업기술평가원, ‘차세대 부유식 해양구조물’, 2005.11
    상 호: 메탈넷코리아 매체사업부문(Metal Network Korea Company)
    주 소: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 3동 212-26번지 E-Space 310호 (우편번호)152-053
    문의전화번호: 02-3281-5037(代表)         팩스번호: 02-3281-0280
    Copyright ⓒ 1992-2012[창립20년] Metal Network Korea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