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성동조선해양, 선박 9척 6억2천5백만불 상당 수주

   오늘은 입니다.
    등록번호: 서울 라-11997 / ISSN 2005-3061(국제표준연속간행물번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제휴.제안&광고문의: Copyright ⓒ 월간 [해양과조선]
성동조선해양, 선박 9척 총 금액 6억2천5백만불 상당 수주

유럽 선사들로부터 포스트파나막스급 컨테이너선 5척, 캄사르막스급 벌크선 4척 추가 수주
인천국제용접&절단&레이저설비산업전시회
지난 3월말, 15만 7천톤급 셔틀탱커를 포함하여 5억 5천만불 규모의 무더기 수주 계약을 체결한 성동조선해양(대표이사 정홍준)이 유럽 선사들로부터 포스트파나막스급 컨테이너선 5척, 캄사르막스급 벌크선 4척을 추가 수주했다고 5월 11일 밝혔다.



컨테이너선은 길이 300m, 폭 48.2m, 높이 24.6m의 8,800TEU급 대형 컨테이너선으로 2013년 1분기부터 차례로 인도될 예정이다. 이 선박의 주인은 올해 1월말 동종의 선박을 성동에 발주한 바 있는 그리스의 코스타마레(Costamare)사로 58척, 약 320,000TEU의 운송능력을 보유한 그리스 최대 컨테이너 전문 회사다. 이 선박들은 인도와 맞물려 대만 선사인 에버그린에 장기 용선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벌크선은 아프리카 기니의 캄사르(Kamsar) 항구를 입항할 수 있는 최대 규모의 선종인 82,000DWT로 길이 229m, 폭 32m, 높이 20m 크기이며 오는 2013년부터 순차적으로 인도될 예정이다.

이로써 성동조선해양은 고급화, 대형화 경향을 보이고 있는 현 선박 시장의 추세에 발맞춘 선박들로 올 들어 32척(옵션 6척 포함), 약 20억 9천만불의 수주고를 채우는 등 수주회복세에 청신호를 올렸으며, 성동에 발주한 선사 대부분이 성동조선해양과 계약의 첫 물꼬를 트게 된 회사들로 향후 기 수주한 선박 이상의 수확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문의처: 성동조선해양(주) ☎ 055-650-9568
상 호: 메탈넷코리아 매체사업부문(Metal Network Korea Company)
주 소: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 3동 212-26번지 E-Space 310호 (우편번호)152-053
문의전화번호: 02-3281-5037(代表)         팩스번호: 02-3281-0280
Copyright ⓒ 1992-2010[창립18년] Metal Network Korea Company All rights reserved.